Category Archives: 문화생활

실제 대학병원과의 싱크로율은? 드라마

실제 대학병원과의 싱크로율은?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응답하라> 시리즈,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 매 작품마다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신원호 PD와 이우정 작가의 신작 <슬기로운 의사생활> 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전국 시청률 11% (4월 9일 5회 기준, 제공: 닐슨코리아)를 돌파하며 탄탄한 배우들의 연기와 현실감 있는

‘나’를 잊은 당신에게

‘나’를 잊은 당신에게 책<우리를 행복하게 하는 것들> 저자 장석주, 을유문화사 수많은 사람들이 COVID-19에 힘겹게 맞서 싸우고 있는 이 시기에, 우리는 최소한의 역할인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고자 외출을 자제하고 있다. 평소에 비해 사람들을 만나는 일이 줄어들고 활동반경이 좁아지다 보니 매일 반복되는 비교적 단순한 생활을 하게 되기도

No Thumbnail

제중원과 보구여관으로 알아본 우리나라 서양 의학의 역사

대한민국에는 35,467개의 병/의원-대한의사협회에 등록된 병/의원 개수이다-과 40개의 의과대학이 있다. 그러나, 1880년대까지만 해도 한반도에는 병원은 물론이거니와 서양 의학 자체가 존재하지 않았다. 대한민국의 병원과 의료진을 오늘날의 수준까지 이르게 한 시작점은 어디서 누구에 의해 시발되었을까? 한국 최초의 서양식 국립병원인 제중원, 한국 최초의 여성전용병원인 보구여관을 통해 한반도의 서양 의학

의학, ‘몸’의 역사를 통해 바라보자

의학의 역사는 곧 ‘몸’의 역사 고대 주술의학부터 21세기 첨단의학까지 되짚어 본 ‘몸’에 대한 이해 ‘몸’에 대한 인식의 변화는 언제나 새로운 의학 분야의 탄생을 예고했다. 지금 우리가 알고 있는 몸에 대한 진실은, 과연 언제까지 진실로 남을 수 있을까? 몸에 대한 담론의 변천사를 알아보자. ♢고대 ~ 중세

직업의학의 선구자, 앨리스 해밀턴 들어 보셨나요?

학교에서 직업환경의학을 배우다 보면, ‘앨리스 해밀턴’이라는 이름을 듣지 않고서는 지나갈 수 없다. 앨리스 해밀턴이야말로 직업환경의학의 선구자이기 때문이다. 산업 보건계 종사자에게 주어지는 최고상의 이름이 ‘앨리스 해밀턴상’일 정도이며, 국내에도 이미 앨리스 해밀턴의 자서전이 출간되어 있을 정도이다. 이번 기사에서는 앨리스 해밀턴의 삶에 대해 자세히 조명해보고자 한다. 앨리스 해밀턴은

No Thumbnail

2019 노벨 생리의학상을 파헤쳐 보자

2018년의 노벨 생리의학상은 의대생이라면 수업 시간에 한 번쯤 들어보았음직한 ‘면역 관문 억제제(Immune checkpoint inhibitor)’에 관한 연구로, 미국의 텍사스대 앤더슨 암 센터 제임스 앨리슨 교수와 일본 교토대 혼조 다스코 명예교수에게 주어졌다. 우리 몸의 면역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T 세포의 CTLA-4, PD-1 등의 면역 조절 단백질을 목표로

방학, 의학 게임을 하면서 놀아보자

방학을 맞이하여, 공부에 질린 의대생들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몇 가지 의학 게임을 추천해보고자 한다. Who Am I: The Tale of Dorothy 후엠아이: 도로시 이야기 스팀 3300원, 앱스토어 2500원, 플레이스토어 2200원 과거 트라우마로 인해 해리 정체성 장애를 앓는 도로시를 상담해주면서 다중인격을 통합해주는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여러

범인 잡힌 화성 연쇄 살인 사건, DNA 검사와 라포의 활약

1986년에서 1991년 사이 10명의 피해자가 발생한 화성 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이 1994년 청주 처제 살인 사건 무기수 이춘재로 밝혀졌다. 이춘재는 용의자 특정 이후 한동안 범행을 부정했지만 지난 10월 1일, 처음으로 범행 내용을 자백했다. 범인을 잡는 데 공헌한 DNA 검사와 프로파일링 기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B형으로

외국으로 떠나는 의료 관광

의료관광이란 의료관광이란, 원하는 의료 서비스를 누리기 위해 자신이 살고 있지 않은 다른 지역으로 가는 것이다. 국내 의료관광이라 하면 국내의 다른 도시로 가는 것을 의미하지만, 의료관광은 대개 국가 간의 이동을 통칭한다. 의료 서비스를 받기 위해 해외로 나가는 이유로는, 자국에서는 제공하지 않거나 못하는 치료를 받기 위함, 자국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