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의대의대생

의대생의 국제교류 특집: 1편 국제 공중보건과 SCOPH

그저 그런 또 하나의 의대생이 아닌, 의미 있고 색다른 의대 생활을 보내고 싶은 의대생이라면 IFMSA에 대해 관심을 가져보고, 자신의 흥미에 맞는 관련 활동을 해 보는 것은 어떨까? IFMSA란, International Federation of Medical Students’ Association으로, 세계의대생협회 연합이다. 우리나라에 의대협 (KMSA)가 있듯이 약 130여 개 국가에 나라별로

의대생 유튜버 김현수님 인터뷰

텔레비전을 시청했던 예전과 다르게 요즘은 유튜브를 통해 자신이 원하는 영상을 찾아보는 사람이 많다. 그에 따라 유튜브에 업로드되는 내용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김현수님은 의과대학을 재학하면서 “의대생김현수“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유튜버이다. 작년에는 의대협의 최대행사인 젊은의사포럼의 MC로 섭외되기도 했다. 본 기자는 ”의대생김현수“ 유튜브채널이 어떤 목적으로 설립되었고, 젊은의사포럼에서 어떤

빅5 인턴 성적 반영 비율 정리

얼마 전 국가고시가 끝나고 병원에는 새로운 인턴이 들어오고 있다. 미래의 인턴이 될 의대생들을 위해 소위 빅5라고 하는 병원의 19년도 인턴 지원 기준을 정리해 보았다. 미리미리 가고 싶은 학교에서 요구하는 자격을 보고 준비한다면, 인턴 지원할 때 큰 도움이 될 것이다. 각 학교 홈페이지에서 찾은 자료이며, 자세한

의대에서 절대평가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재학생 인터뷰

‘우리 예서 꼭 서울의대 보내야 돼요’ 지난 겨울 대한민국을 강타한 드라마 <SKY 캐슬>에 나오는 대사이다. 드라마의 주인공 한서진은 치열한 입시 경쟁을 뚫고 딸 예서를 서울의대에 보내기 위해 자존심을 굽혀가며 이렇게 말한다. <SKY 캐슬>의 배경처럼 우리나라는 무한 경쟁 사회이다. 우리나라의 모든 젊은이들은 어렸을 때부터 경쟁에 익숙해져

2020년, 의과대학 학사편입학 제도 종료

의예과-학사편입 병행 의과대학, 의예과 체제로 완전 전환 봄은 온도가 바뀌는 계절이다. 의과대학에서 삶의 온도 차를 가장 크게 느끼는 시기는 의학과 1학년 초입이 아닐까. 오랜만에 마주한 빼곡한 시간표와 공부로 무거워진 엉덩이는 낯설다. 강의실에서 만난 신선한 얼굴들이 새로움을 더한다. 최근 몇 년간 학사편입학 한 편입생들로 강의실이 채워진

의대생신문의 새로운 얼굴들을 소개합니다 – 2019년 의대생신문 신입기자 인터뷰

의대생의 삶은 치열하다. 대학합격의 기쁨과 예과의 자유로움도 잠시, 곧 끝없는 공부량과 마주한다. 의학서는 해마다 두꺼워져 가고 우리가 알아야 할 지식의 무게는 날마다 무거워진다. 충분히 공부하였는지 수없이 많은 시험으로 평가받는다. 의대생의 삶은 치열하다. 대학합격의 기쁨과 예과의 자유로움도 잠시, 곧 끝없는 공부량과 마주한다. 의학서는 해마다 두꺼워져 가고 우리가

당신의 공부를 도울 8가지 의학 어플리케이션

의과대학은 많은 학습량으로 악명높다. 본과에 가서는 평일은 물론이고 주말 내내 책을 끼고 살아야 하지만, 무거운 전공서적을 계속 가지고 다니기도 부담이 가는 일이다. 하지만 현대인은 책 없이는 외출을 해도 핸드폰 없이 외출을 하지는 않는다. 핸드폰만 들고 나가서도 공부를 할 수 있는 앱이 있다면 공부 시간을 늘리는데

No Thumbnail

여러 모습의 의사들

여러 모습의 의사들 의과대학을 졸업한 많은 학생들은 인턴, 레지던트를 거쳐 임상의로의 길을 걷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최근 임상의가 아닌 다른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의사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번 기사에서는 병원이 아닌 다른 공간에서 활약하는 의사들에 대한 내용을 다루고자 한다. 법조인 : 의료 관련 법률문제에서 맹활약 의대를

No Thumbnail

의대생에 의한, 의대생을 위한 실습 교환학생 프로그램, SCOPE

의대생에 의한, 의대생을 위한 실습 교환학생 프로그램, SCOPE 매년 9500명의 전세계 의대생들이 참여… 60년 역사, 최대 규모의 학생 주관 교환학생 프로그램 외국의 의술을 직접 살펴보고 그 나라의 교육과정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꿈꾸는 의대생들이라면 한번쯤 SCOPE 프로그램에 대해 들어 보았을 것이다. 우리나라 의과대학의 커리큘럼은

No Thumbnail

의대생TV 관리자 인터뷰

의대생TV 관리자 인터뷰 텔레비전을 시청했던 예전과 다르게 요즘은 유투브를 통해 자신이 원하는 영상을 찾아보는 사람이 많다. 그에 따라 유투브에 업로드 되는 내용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얼마 전, 의대숲을 만들었던 관리자분이 의대생TV라는 유투브 채널을 개설하였다. 본 기자는 의대생TV가 어떤 목적으로 설립되었고, 앞으로 어떤 내용을 방송할 것인지를